글읽기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062 vote 0 2020.06.11 (17:54:21)

    구조의 발견


    나는 세상이 메커니즘이라는 사실을 깨달았다. 메커니즘이라는 단어도 모를 때였다. 바람이 분다? 아니다. 부는 그것이 바람이다. 모든 것은 메커니즘으로 설명되어야 한다. 언어는 주어와 동사다. 주어는 어떤 대상을 가리키고 동사는 그 변화를 지시한다.


    동사는 움직임을 나타낸다. 바람은 불고, 불은 타오르고, 물은 흐른다. 흐르는 메커니즘이 물이고, 타오르는 메커니즘이 불이고, 불어대는 메커니즘이 바람이다. 버티는 메커니즘이 돌이고, 살아가는 메커니즘이 사람이다. 세상을 바라보는 다른 방법의 발견이다.


    사랑도 메커니즘이고, 자유도 메커니즘이고, 국가도 메커니즘이다. 나는 사랑한다? 아니다. 사랑의 메커니즘에 올라탄 거다. 버스의 승객처럼 말이다. 인류는 진보한다? 그것은 진보의 메커니즘에 단체로 올라탄 거다. 인류문명이라는 버스의 승객이 되어서.


    메커니즘을 깨닫자 모든 것이 시시해졌다. 진보든 보수든, 민주주의든 전체주의든, 자본주의든 사회주의든 메커니즘이다. 메커니즘은 둘이 엮여서 하나를 이룬다. 그러므로 논쟁할 수 없다. 거기서 인류의 모든 쟁점은 해소된다. 둘은 곧 하나이기 때문이다.


    하나를 앞에서 보면 진보고 뒤에서 보면 보수다. 그것은 관측자의 문제다. 존재의 사실과 상관없는 관측자의 자기소개다. 에너지가 기준이어야 한다. 에너지는 일방향성을 가진다. 엔트로피다. 이것이 절대적인 기준이 된다. 관측자가 기준이 되면 안 된다.


    관측자는 앞이나 뒤에 위치한다. 대상은 움직인다. 처음에는 앞에 있었는데 어느새 뒤에 가 있다. 관측자가 이동하는 것이다. 관측자는 자신이 꼼짝하지 않았다고 믿는다. 상대성의 원리다. 둘 중의 어느 쪽이 움직이든 같다. 무조건 관측자는 움직여져 있다.


    불변의 진리를 찾으려면 관측자가 나란히 따라가야 한다. 그러려면 관측자가 버스에 탑승하고 있어야 한다. 버스의 닫힌계를 확정하고 계 내부에서 일어나는 변화를 추적해야 한다. 계를 확정하고 계 내부의 변화를 추적하는 관점이 절대적인 기준이 된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12]kilian

2020.06.12 (10:08:59)

"메커니즘은 둘이 엮여서 하나를 이룬다. 그러므로 논쟁할 수 없다."

http://gujoron.com/xe/1210372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835 구조의 발견 2 1 김동렬 2020-06-14 970
4834 천박한 네티즌, 아쉬운 지도자 1 김동렬 2020-06-14 1470
4833 한화 야구가 망하는 이유 1 김동렬 2020-06-14 1149
4832 인간이 도박하는 이유 2 김동렬 2020-06-12 1659
» 구조의 발견 1 김동렬 2020-06-11 1062
4830 세상이 어떤 원리로 돌아가는가? 1 김동렬 2020-06-11 1279
4829 동상이 많아지면 우상이 된다 1 김동렬 2020-06-10 1247
4828 증거가 너무 많아서 풀려난 이재용 1 김동렬 2020-06-09 1474
4827 위안스카이가 된 안철수 5 김동렬 2020-06-08 1964
4826 경상도 홍준표, 우병우의 전라도 사냥 1 김동렬 2020-06-07 1463
4825 두려운 이유 2 김동렬 2020-06-05 1834
4824 두려움을 극복하라 2 김동렬 2020-06-04 2025
4823 수학은 완전한가? 우주는 완전한가? 김동렬 2020-06-03 1274
4822 아리랑에 대한 고찰 김동렬 2020-06-03 1256
4821 아킬레스와 거북이 3 김동렬 2020-06-02 1226
4820 폭도인가, 시민인가? 2 김동렬 2020-06-02 1634
4819 김종인을 처절하게 밟아버려야 한다. 1 김동렬 2020-06-02 1534
4818 교육의 전략 1 김동렬 2020-06-01 1089
4817 공짜먹는게 교육이다 2 김동렬 2020-05-31 1499
4816 과잉 대표된 정의연 1 김동렬 2020-05-31 1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