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실
프로필 이미지
[레벨:20]수원나그네
read 568 vote 0 2020.05.11 (05:32:15)

세상이 바뀌었다.

예측이 안 통하는 세상이다.

코로나가 위기와 기회를 동시에 주었다.

귀납적 방식이 안 통하는 판이 벌어지고 있는 것이다.

그렇다면 연역으로 갈 수밖에 없고, 연역은 앞일을 만들어 가는 일이다.


'연역' 하면 구조론이다.

구조론의 질 입자 힘 운동 량 가운데

힘으로 대결하던 시절이 지나고 있는 것이다.

질이 바뀌고 있고 입자가 바뀌고 있어서 힘은 자리가 없다.

지구촌에 질적인 변화가 일어나면서 가보지 않은 길을 만들어가야 한다.


이게 '아리랑'이다.

미래만들기라면 '통일'부터다.

통일은 예측이 아니라 '만들기'로 간다.

통일된 시점의 남북한을 상상하고 시나리오를 만든다.

그런 다음, 가능한 방안을 여러 가지로 검토해서 선택해서 실행에 옮긴다.


약자의 보호가 우선이다.

약한 고리가 보호되면 균질해진다.

북한이 기꺼이 문을 열 수 있고 통일후에도 안심이다.

약자와 빈자를 보호하는 시스템을 만들고 강자가 이에 기여한다.

한반도가 포용하고 시범을 보이면 지구촌에서 이를 본받는다. 낳음이 있다.


이런 길이 열리고 있다.

지구촌의 숙제를 풀 기회가 왔다.

잘 나가던 지구촌 주먹들을 일거에 잠재운 코로나.

이런 기회는 잘 오지 않는다. 마치 시간이 일시 정지된 장면.

미래를 만들어가는 연역의 잔치를 열어갈 기회다. 우리에겐 구조론이 있다.






[레벨:5]나나난나

2020.05.11 (13:54:16)

아리랑에 이런뜻이??

옛날 사람들이 아리아리~~ 하길래 무슨 뜻인가 했더만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20.05.11 (15:29:47)

전혀 근거없는 민간어원설입니다.

아리는 여울이 합류하며 수심이 깊어지는 곳입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구조론 매월 1만원 정기 후원 회원 모집 image 25 오리 2020-06-05 2589
1674 그리운 사람! 내면화된 사랑 - <노무현> 아란도 2020-05-23 482
1673 동음이의어에 대한 아이디어 오민규 2020-05-23 328
1672 제논의 역설, 무한급수, 미적분 image 1 이금재. 2020-05-21 618
1671 집단무의식을 공유하자. systema 2020-05-19 459
1670 여덟 살 아들이 맞고 들어왔을 때.. 1 이상우 2020-05-19 589
1669 생명로드58 - 원전(핵발전소)이 기후위기의 대안이 될 수 없는 이유[동영상포함] image 1 수원나그네 2020-05-19 173
1668 의미없는 튜브리스 22 이금재. 2020-05-18 939
1667 새로운 서부시대 2 수원나그네 2020-05-17 497
1666 동적논리 systema 2020-05-15 344
1665 [비교요망] 조선일보절독운동 디자인 image 10 수원나그네 2020-05-14 756
» 미래예측에서 미래만들기로 3 수원나그네 2020-05-11 568
1663 베이즈 추론과 쌍자의 이해 image 2 이금재. 2020-05-09 611
1662 K League 가 뜰 거 같아~ image 2 수원나그네 2020-05-08 528
1661 민주주의 한류 2 ahmoo 2020-05-07 697
1660 상대어와 절대어 1 systema 2020-05-06 360
1659 맥스웰 방정식 image 2 이금재. 2020-05-03 614
1658 데카르트로 구조론적 사고 방식 훈련하기 3 이금재. 2020-05-03 403
1657 윤짜장을 하루빨리 짤라야 할 이유 5 수원나그네 2020-05-02 745
1656 방향이냐 속도냐 systema 2020-05-01 260
1655 생명로드57- 원전위험공익제보센터 고문변호사 초빙 타겟기부 image 4 수원나그네 2020-04-28 1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