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리트윗

호주를 불태운 자유당

원문기사 URL : https://news.v.daum.net/v/20200213115004287 
프로필 이미지
김동렬  2020.02.13

2013년부터 자유당의 장기집권으로

호주가 불바다가 된 사실은 절대로 말하지 않는 기레기들.


호주총리 스콧 모리슨은 산불에 대한 최악의 대처로 비판받고 있다. 국가적 재난에도 불구하고 하와이로 휴가를 떠났고, 휴가지에서 "나는 물을 뿌릴 호스를 가지고 있지 않고, 통제실에 앉아있지도 않는다. 용감한 소방대원들이 그들의 일을 할 것"이라는 망언을 하였다. 또한, 타국의 지원이 필요없다는 말을 하였다. 결국 민심을 잃어서, 피해 지역을 방문하자 주민들에게 악수를 회피당하며 욕설과 야유를 당했다. 또한 새해 불꽃놀이를 강행한 것도 비판받는다.[나무위키]

프로필 이미지 [레벨:17]스마일   2020.02.13.

박근혜는 어디에나 있다.

당연한 이야기이지만 집권당이 그 나라의 수준을 결정한다.

일본의 수준은 아베고

호주의 수준은 지금의 집권당이다.

호주나 일본은 지금 국가의 집권세력이 없는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