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SimplyRed
read 540 vote 0 2019.12.21 (21:48:42)

오늘 대국에서 우하귀 수상전에서 이세돌과 한돌의 한수한수 묘수들의 향연에서 소름이 돋았지만, 일단락 되고 난 후, 한돌의 돌은 모두 집을 짓는데, 두터워지는 데 투자되어 있었어요. 우하귀 흑돌은 단지 4집 미만을 내는 데에만 그쳤고요. 스무여개의 흑돌이... 그렇다고 백이 엷은 것도 아니고 우변은 매우 견고한 모양이었고, 이세돌이 선전하여 기분은 냈지만, 정말 한돌의 돌은 하나같이 집을 짓고, 세력을 이루는 데 최적화 된 모양이었습니다.

하지만 멋졌습니다. 우하귀 투자된 흑돌이 겨우 4집의 가치를 냈을 지라도. 그의 바둑이 느껴졌습니다.
소름이 돋았어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18]수원나그네

2019.12.22 (12:34:48)

1. 한돌은 애초에 두점치수대국에서 초반승률 책정의 전략을 세밀하게 검토하지 않았던듯. 그게 1국에 영향.
2. 제3국에서 세돌의 신기를 한돌이 예측하지 못한듯한 부분은 음미할 만함.
3. 국면이 좁아져도 인간은 실수하기 마련인데 기계는 실수할 확률이 줄어든다는 것이 이번 대국의 결론

인류세가 곧 막을 내리고 기계세가 등장할지도~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80 인공지능의 현재 image 1 챠우 2020-01-20 695
4979 전투에서 진 것 같습니다. 9 회사원 2020-01-18 1236
4978 구조론 목요모임(장안동 1층) image 오리 2020-01-16 237
4977 구조론 목요모임(장안동) image 3 오리 2020-01-09 453
4976 관점의 한계에 부딪힌 AI 1 챠우 2020-01-08 504
4975 초보들의 구조론 1 챠우 2020-01-07 578
4974 좋은 기획을 하려면 챠우 2020-01-05 516
4973 에너지가 존재를 연출하는 법 1 챠우 2020-01-02 448
4972 구조론 목요모임(장안동 첫 모임 ) image 5 오리 2020-01-02 461
4971 머신러닝의 구조론적 분류 image 1 챠우 2019-12-30 437
4970 귀납적인 점은 없다 챠우 2019-12-30 266
4969 스토브 리그 image 아나키(÷) 2019-12-28 455
4968 2019년 한해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2020년도 힘차게 전진을! 1 회사원 2019-12-28 259
4967 계와 원소 그리고 자연어처리(머신러닝) image 챠우 2019-12-27 268
4966 구조론 목요모임(기존과 같은 건물 8층) image 오리 2019-12-26 173
4965 클래식 무료 공연 (시청 12월 25~28일) image 1 수피아 2019-12-25 299
4964 인간은 무엇을 학습하는가? feat. 인공지능 image 챠우 2019-12-24 339
4963 현대 머신러닝의 개략적인 이해 image 5 챠우 2019-12-23 725
» 이세돌 은퇴대국 1 SimplyRed 2019-12-21 540
4961 헤라클레이토스와 파르메니데스, 제논 그리고 인공지능 image 챠우 2019-12-21 3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