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8]챠우
read 313 vote 0 2019.12.19 (23:50:51)

https://www.youtube.com/watch?v=wW2o6H3NCkw&list=WL&index=2&t=0s

영상에서는 영어인이 상대방 질문의 취지에 답하는 것이 영어 질답의 특징이라고 하는데요, 

아예 틀린말은 아니지만, 좀 더 구조적으로 접근해봅시다. 


이것 역시 영어인과 한국인의 생각차이로 이해할 수 있습니다. 

영어인은 하나의 사실에 대한 질문과 대답을 한다면, 

한국인은 상대의 말과 나의 말을 합하여 질문과 대답을 완성하려고 합니다. 


가령

야 너 배고파? > 배고프다면 > 응(한국인), yes(영어인)

야 너 배 안 고프지? > 배고프다면 > 아니(고파, 한국인), yes(영어인)

가 됩니다. 


이는 한국인은 문장(질문)과 문장(답변)을 이어서 의미를 완성하려 하고,

영어인은 부정으로 묻건 긍정으로 묻건 상관없이 답변자의 상태에 대한 긍/부정만으로 의미를 완성하려 하기 때문에 나타나는 현상입니다.


한국인은 대답을 함에 있어 질문이 긍/부정인지가 상당히 중요하며, 상대의 언어와 나의 언어를 합쳐서 논리를 완성하고

영어는 질문이 긍/부정인지는 별로 중요하지 않고, 다만 핵심 동사에 대한 답변만을 원하는 겁니다.  


왜냐고? 영어인은 단문장으로 의미를 완성하려고 하고,

한국인은 문장의 연결으로 의미를 완성하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정리하자면 영어인은 단문장(무맥락) 언어를 지향하고, 

한국인은 문장간(맥락) 언어를 지향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RqrRG_P5bIQ

물론 영어인들도 부정의문문을 헷갈려할 때가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단답식으로 yes or no로만 답하기 보다는 좀 더 구체적으로 말해주면 좋아한다고 하네요. 이는 한국인도 마찬가지죠. 저 위에 "아니, 고파" 하는식으로요.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61 헤라클레이토스와 파르메니데스, 제논 그리고 인공지능 image 챠우 2019-12-21 338
» yes인가 no인가 챠우 2019-12-19 313
4959 한국어와 영어의 맥락 차이 챠우 2019-12-19 399
4958 구조론 목요모임 (기존과 같은 건물 8층) image 1 오리 2019-12-19 155
4957 뉴닉이 뜬다고 챠우 2019-12-19 265
4956 블록체인 전체적인 조망 mowl 2019-12-14 502
4955 낡은 컴퓨터에서 나온 "서프라이즈" 1회 정모 사진 image 1 hojai 2019-12-14 552
4954 언어는 관점이다 챠우 2019-12-14 314
4953 기아의 변화 챠우 2019-12-14 303
4952 김건모 성추문 사건!! 아나키(÷) 2019-12-12 827
4951 구조론 목요모임 (기존과 같은 건물 8층) image 오리 2019-12-12 131
4950 테슬라 싸이버트럭의 도전 1 챠우 2019-12-11 357
4949 머피의 법칙 챠우 2019-12-11 187
4948 시리아난민돕기 자선음악회 "Miracle In Love"(12.13.금.저녁 7시) image 수피아 2019-12-11 121
4947 구조론 목요모임 (기존과 같은 건물 8층) image 오리 2019-12-05 192
4946 학교에서 문제행동을 하는 아이를 변화시키지 못하는 이유 2 이상우 2019-12-04 451
4945 영어 어순의 의미 챠우 2019-12-04 477
4944 중국 드라마에선 이기적 주인공이 없다. 4 슈에 2019-12-03 738
4943 문법이 필요없는 언어 6 챠우 2019-12-03 729
4942 통나무 이고 다리 건너기 3 챠우 2019-12-01 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