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7]systema
read 430 vote 0 2019.11.11 (08:10:19)

베이징에서 나비가 날갯짓을 하면 뉴욕에는 폭풍이 분다. 흔히 카오스이론에서 나비효과를 이야기를 할때

자주하는 말인데 직관적으로 이상합니다. 나비의 날갯짓에 쓰는 최대에너지가 뉴욕에서 폭풍이 발생하는데

필요한 최소에너지보다 클 수가 없습니다. 제대로 표현하려면 나비의 날갯짓이 대기중의 열적평형을 깨트려

태양열에 의해 축적된 잉여에너지가 태풍을 발생시킨다. 정도로 표현해야 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사과가 지구로 떨어진다. 사과가 지구로 떨어지려면 사과 내부에 엔진이 있어야합니다. 사과가 개처럼

심심하면 빨빨 돌아다니는 놈인가 하는 문제가 됩니다. 돌아다니려면 에너지가 필요하고 에너지를 

충전하려면 개처럼 사료라도 먹어줘야 합니다. 사과 내부에 엔진이 없으면 지구가 그물을 던져서

주변의 것들을 잡아당기는 놈인가? 매일 청구되는 그물던지기 에너지비용은 성실히 지불하고 있는지 문제가됩니다.


한국이 세계를 움직인다. 한국은 작고 세계는 큽니다. 당연히 큰것이 작은 것을 움직이지 작은것이 큰 것을 

움직일 수 없습니다. 나비효과랑 같은 문제입니다. 작은 것이 큰 것을 움직이는 것처럼 보일때는 사건안에서

작은 것이 축을 차지하고 큰 것이 날개를 차지할 때 뿐입니다. 그 사건에서 에너지원은 작은 것이 아니라는

것이됩니다. 


결국은 언어에 에너지 비용위주로 생각하는 관점이 들어가 있냐가 문제가됩니다. 언어안에서 전제와 진술의

호응문제가 발생하는 것 역시 엮임을 제공하고 에너지를 제공하는 원천을 밝히지 않기 때문입니다.

대부분 주어가 문제가 됩니다. 주어가 에너지 원천의 문제를 반영하기 때문입니다. 정리하자면

에너지의 절대성을 반영하는 언어를 사용해야 된다가 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44 사건의 단위 systema 2020-02-10 246
1643 참 나쁜 자유당 4 김동렬 2020-02-01 1533
1642 맞대응의 원리 systema 2020-01-27 363
1641 생명로드 52 - 2020 여름 유럽순례일정을 소개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20-01-23 155
1640 이념이 밥이다. 1 systema 2020-01-13 391
1639 생산력은 권력의 생산규모이다. 2 현강 2020-01-12 312
1638 하나를 바꾸려면 전부 다 바꿔야 한다. 현강 2020-01-09 383
1637 올해는 북극이 춥고 남쪽이 따뜻하다 image 1 김동렬 2020-01-08 722
1636 인간이 쓰는 언어에는 그럴만한 사정이 있다. 현강 2020-01-08 306
1635 구조의 확장 현강 2020-01-07 191
1634 통제가능성의 획득과 통제필요성의 소실 현강 2020-01-04 290
1633 생명로드51 - 후원을 희망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9-12-20 233
1632 생명로드50- 지구촌 '마더'를 만드는 길 image 수원나그네 2019-12-10 186
1631 소실점의 장악 systema 2019-12-05 451
1630 생명로드49 - 동해안 순례 사진과 성명서 image 수원나그네 2019-12-03 274
1629 시나리오 쪼개보기. 1 systema 2019-11-16 586
1628 생명로드48- 홍콩을 회상하며 1 수원나그네 2019-11-16 376
1627 구조론으로 생각하려면 2 챠우 2019-11-14 538
» 사건을 반영하는 언어 systema 2019-11-11 430
1625 결맞음을 끌어내기 systema 2019-11-03 3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