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7]systema
read 385 vote 0 2019.11.03 (07:27:46)


 결맞음에서 에너지는 수렴된다. 내 이상주의와 네 이상주의가 만날 때 전율함이 있다. 사건이 촉발되는 기운이 있다.

 촛불집회에 가보면 된다. 나와 같은 생각을 하는 수많은 사람을 만날 때 감동이 있다. 거기서 너와 내가 평등해 지는 

 지점이 있다. 같은 생각을 하는 수많은 사람들이 하나의 행동으로 이끌어 질때 두근댐이 있다. 세상을 바꿀 수 있다는

 가능성이 보인다. 새로운 권력을 탄생시키는 전율함이 있다.  강자앞에 한없이 약했던 소시민들이 용기백배하여 전진

 하는 모습이 보인다.  무엇이 그것을 가능하게 하는가? 그것을 안다면 세상을 바꿀수도 있겠다. 60억이 하나의 생각을

 가지고 하나의 행동을 이끌어 낼 수 있다면. 그리하여 60억을 대표하는 권력을 만들어낸다면.


 생사의 갈림길에서 정치인을 움직이게 하는 원동력은 무엇인가? 열정이라고 한다. 꿈이라고도 한다. 

 그것은 그의 꿈이 아니다. 지지자들의 꿈이다. 지지자들이 결맞추어 나가는 미래의 방향성이다. 그렇다 

 내 것이 아니기에 당당하다. 리더가 할 수있는 일은 집단의지를 대표하는 것 뿐. 원래 있던 것을 드러내는 것일 뿐.

 문명은 60억의 꿈위에 핀 꽃이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44 사건의 단위 systema 2020-02-10 296
1643 참 나쁜 자유당 4 김동렬 2020-02-01 1642
1642 맞대응의 원리 systema 2020-01-27 385
1641 생명로드 52 - 2020 여름 유럽순례일정을 소개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20-01-23 179
1640 이념이 밥이다. 1 systema 2020-01-13 403
1639 생산력은 권력의 생산규모이다. 2 현강 2020-01-12 324
1638 하나를 바꾸려면 전부 다 바꿔야 한다. 현강 2020-01-09 394
1637 올해는 북극이 춥고 남쪽이 따뜻하다 image 1 김동렬 2020-01-08 742
1636 인간이 쓰는 언어에는 그럴만한 사정이 있다. 현강 2020-01-08 316
1635 구조의 확장 현강 2020-01-07 201
1634 통제가능성의 획득과 통제필요성의 소실 현강 2020-01-04 301
1633 생명로드51 - 후원을 희망합니다 image 수원나그네 2019-12-20 245
1632 생명로드50- 지구촌 '마더'를 만드는 길 image 수원나그네 2019-12-10 197
1631 소실점의 장악 systema 2019-12-05 460
1630 생명로드49 - 동해안 순례 사진과 성명서 image 수원나그네 2019-12-03 285
1629 시나리오 쪼개보기. 1 systema 2019-11-16 598
1628 생명로드48- 홍콩을 회상하며 1 수원나그네 2019-11-16 385
1627 구조론으로 생각하려면 2 챠우 2019-11-14 549
1626 사건을 반영하는 언어 systema 2019-11-11 441
» 결맞음을 끌어내기 systema 2019-11-03 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