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4]해안
read 977 vote 0 2019.09.01 (05:31:11)

검찰총장 , 이 분 


누군가의 고소도 아닌,  

누군가의 고발 건을 가지고----- 고발 사건에 ,


그러면 

고발인 부터 불러-알아봐야 하는 것 아냐? 그런 절차가 있었나?


고발자의 고발- 내용에 대한 조사도 없었다-는데 ?

[검찰총장이 그냥 미디어-기자들이 썬 뉴스를 듣고, 보고

검찰 -- 총출동을 했어?--주워 들은 혐의 만을 가지고?  글쎄다!!


" Moral Human, Immoral Society!! "


검찰총장[?]

개인은 대단히 깨끗하고도 도덕적인 자[?]라고 하자, 그래


근데--

자네가  '소속 한 집단' 에는--더럽게---비도덕적, 비절차적 충성 

ㅎㅎㅎ

인간들, 다 그래


이 양반에게도

우병우'? 냄새--찐하게?  초록은 동색 [똥색?]  ㅎㅎㅎ


모르지?! 또


이 양반이, =증거가 될만한--압수해 간 엄청난--보따리 /

그럼에도 

" 다 뒤져서 봐도 별 것 없네 ??!! "


분위기----확 바꿔 버릴 수도 !!??


만약, 


"조국의 진정성에  의혹-의심-확신"을 하고 했든,

아니면

" 그의 무혐의 -확신" 속에서 했든,



정말-혐의, 증거가 충분하다고 여겼더라도  

설레발을 좀 떨고서==>  

그냥---그의 이 숭고한 [?] 직무를 시작하는 거지 뭐!!


반면,


" 조사해 보니 별 것 없네" 라 해도 ===> 그만 이지 뭐?" 

오히려?   

자기-업무에 충실!!=="나, 검찰총장이야!!"


어쨌든  양날의 검!!--우선은 꽃 놀이 패?


검사, 변호사, 판사들------

" 남이 지은 죄를 가지고 그 덕에 먹고 사는 인간들"  인데  ㅎㅎㅎ


이 양반- 양 손에 들어 온 == 떡-보따리 !!



이런 생각과 기대?

내가 ㅎ 

순진한 것인가?


프로필 이미지 [레벨:13]kizuna

2019.09.01 (06:43:42)

검사동일체 원칙의 정점인 윤석열은 대통령이 조국으로 간다면 스스로 물러나야겠죠. 재임기간 역대최단으로 기록될지도.

[레벨:18]스마일

2019.09.01 (18:32:11)

입법 (국회), 사법(법원), 행정(대통령이 입명하는 각종 장관).

그런데 검찰은 법무부의 산하조직으로 행정부에 속한다.

그러면 검찰의 인사권은 법무부장관이 쥐고 있는 것인가??

직장생활하다보면 가장 중요한 것인 인사권을 갖는 것인데

조국이 법무부장관이 되면 검찰의 인사권을 쥐게 되어서

검찰의 동시다발적으로 조직적인 반란이 일어나는 것인가?


검찰은 행정부의 산하조직인데 도

이번에 보니 법원급으로 힘이 쎄 보인다.

우리나라는 삼권분립이 아니라 사권분립인가?

"입법, 사법, 행정, 검찰" 이렇게!!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892 윤석열은 문무일보다 쎄다. 스마일 2019-09-10 1160
4891 오늘 오전 11시 충무로 영화표 드림 image 수피아 2019-09-10 452
4890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배포한 입장문 1 수원나그네 2019-09-09 1599
4889 궁금한 것 하나 2 수원나그네 2019-09-08 816
4888 계백장군이 생각나네 해안 2019-09-08 692
4887 사이 좋은 세 나라 image 르네 2019-09-06 720
4886 청문회를 왜 하니? 해안 2019-09-05 687
4885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오리 2019-09-05 286
4884 E3 = Entangle(얽힘), Engulf(삼킴), Enslave(예속) 2 kilian 2019-09-05 422
4883 사학비리와 검찰부패의 추억 수원나그네 2019-09-04 453
4882 공부란 무엇인가 말시인 2019-09-02 646
4881 한국탈핵에너지학회 창립준비 웹진 공유 수원나그네 2019-09-01 288
» 윤석열 검찰 총장님?! 2 해안 2019-09-01 977
4879 장염으로 이틀 째 집에서 누워있는데 반 아이가 전화했을 때 이상우 2019-08-29 821
4878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오리 2019-08-22 400
4877 지몬 비젠탈 초청에 대한 의견을 묻습니다. 2 수원나그네 2019-08-21 753
4876 모스크바!! 3 아나키(÷) 2019-08-21 528
4875 구조론 광복절모임(6시 반으로 앞당깁니다) image 오리 2019-08-15 459
4874 블록체인 기반 백과사전 에브리피디아 한국지사 활동. 4 mowl 2019-08-12 908
4873 (제목수정) 덴달의 졸작 및 재밌는 사업설명회 image 6 덴마크달마 2019-08-10 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