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11]kilian
read 735 vote 0 2019.02.17 (05:34:16)

https://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14324044


내용에서도 나오지만 비었다는 의미가 단순히 아무 것도 없다는 의미라기 보다는


"의미없는 것들이 마이너스 된 상태" 또는 

"우리 뇌의 습관(자동)적인 귀납적 반응을 중지시킨 -> 연역적 사고로의 전환" 또는 

"한 방향으로 정렬된 상태" 


등을 의미한다고 볼 수 있을까요?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2019.02.17 (08:02:02)

말장난인듯 합니다만.

인간은 죽기 직전에 잠시 쾌락을 맛 봅니다.

죽다 살아난 사람은 천국을 다녀왔다고 말하곤 하지요.

몇 초 정도인데 깨어난 사람에게 물어보면 꽤 긴 시간이라고 말합니다.

원래 꿈은 몇 초를 몇 십분으로 착각합니다.

뇌파는 다른 상태에서 같은 결과가 나올 수 있으므로 근거가 못 됩니다.

귀납의 오류라는 거지요. 

뇌과학자가 그럴듯한 성과가 나오지 않은 상태에서 

무리하게 해석을 가하여 이런 저런 말을 짜맞추어 보려는 노력인데

괴력난신 행동입니다. 

텅 빈 상태라는 말은 그냥 명상계의 유행일 뿐.

신체적으로 어떤 상태에 들었다는 것은 신체에 해당할 뿐 정신이 아닙니다.

그것은 이미 마음에서 떠나 있는 것입니다.

무엇을 느꼈다는 것을 근거로 논리를 전개하면 안 됩니다.

느끼고자 하면 무엇인들 못 느끼겠습니까?

느낌은 이미 마음이 아닌 신체의 영역입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763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2-21 386
4762 정부의 HTTPS 차단에 대해서 질문이 있습니다 3 風骨 2019-02-19 855
» 텅 빈(?) 의식... 1 kilian 2019-02-17 735
4760 사실이지 시작은 반이 아니다. 1 덴마크달마 2019-02-15 793
4759 문제 발생시 국가별 해결 방법이라는 그림 image 2 風骨 2019-02-14 1224
4758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2-14 475
4757 연애? image 4 말시인 2019-02-09 1161
4756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2-07 523
4755 갱수가 밥 됐네 1 해안 2019-02-02 1495
4754 연애2 image 말시인 2019-02-01 784
4753 연애 image 3 말시인 2019-01-31 957
4752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1-31 375
4751 김종국이 계단 오르는거 보고 따스한커피 2019-01-31 814
4750 천하를 생각하니 스마일 2019-01-30 518
4749 인간은 맥락을 볼 수 없다. 3 챠우 2019-01-28 996
4748 베트남의 사회주택 건설! image 알타(ㅡ) 2019-01-28 787
4747 새해맞이 홍어 도전 벙개 image 3 수피아 2019-01-27 636
4746 구조론 목요모임 image ahmoo 2019-01-24 362
4745 동렬님 글 읽다가 이런 생각 1 아란도 2019-01-23 866
4744 공부하지 마라 7 챠우 2019-01-23 13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