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방송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660 vote 0 2019.01.22 (18:53:32)

https://www.youtube.com/watch?v=lSmuLUrJ2T0



구조론은 새로운 언어다.

완전히 새로운 사유의 문법이다.


사물을 지시하는 언어는 있어도 사건을 통제하는 언어는 없다.

수가 없으면 셈을 할 수 없고 구조론이 없으면 연역할 수 없다.


2는 대칭이고 3은 비대칭이다.

오랫동안 인류는 2의 대칭에 갇혀 3의 탈출구를 얻지 못했다.


현대문명은 여전히 2의 대칭에서 교착되어 있다.

사건을 통제하려면 먼저 에너지를 투입하여 대상을 장악해야 한다

.

귀납적 사고, 흑백논리, 이분법적 사고, 타자화, 대상화, 대칭적 사고는 

대상과 주체를 분리해서 2의 대칭으로 접근한다.


선과 악을 분리하고 진보와 보수를 분리하고 

원인과 결과를 분리하므로 사건의 방향성을 보지 못한다.


대상과 분리해서 외부에서 관측하면 이미 틀려버렸다.

대상을 장악할 수 없고 따라서 사건을 통제할 수 없기 때문이다.


대칭시켜 원인과 결과, 선과 악, 진보와 보수, 빛과 어둠, 시작과 종결, 

머리와 꼬리로 나눠지면 이미 틀려버렸다.


주체는 대상에서 분리되어 자기소외가 일어나기 때문이다.

연역적 사고로 바로잡을 수 있다. 


먼저 닫힌계를 지정해서 사건에 자신을 포함시켜야 한다.

멀리서 자동차를 바라보지 말고 그 자동차에 올라타고 운전해야 한다.


자동차가 달리면 머리와 꼬리가 연결되고 

원인과 결과가 연결되고 진보와 보수가 통합된다.


계를 지정하고 대칭의 축을 움직이면 

이분법, 흑백논리 교착의 난맥상을 타개할 수 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92 제 129회 팟캐스트 준비자료 4 김동렬 2019-02-04 577
391 제 128회 2부. 허무와 초인 ahmoo 2019-02-04 719
390 제 128회 1부. 일본의 도발 ahmoo 2019-02-01 1026
389 유튜브 제 9 강 구조론의 세계 김동렬 2019-01-29 660
388 제 127회 2부. 초인을 기다리며 ahmoo 2019-01-27 820
387 제 128회 팟캐스트 준비자료 5 김동렬 2019-01-27 554
386 제 127회 1부. 수소경제의 비전 ahmoo 2019-01-24 859
» 유튜브 제 8 강 새로운 언어 김동렬 2019-01-22 660
384 제 126회 2부. 사랑은 대칭이다 ahmoo 2019-01-20 830
383 제 127회 준비자료 김동렬 2019-01-20 464
382 제 126회 1부. 경제상황 엄중하다 ahmoo 2019-01-18 921
381 유튜브 제 7회 답은 반드시 있다 김동렬 2019-01-15 664
380 제 125회 2부. 초인과 이상 ahmoo 2019-01-14 854
379 제 126회 팟캐스트 준비자료 7 김동렬 2019-01-13 666
378 제 125회 1부. 완전성에 대한 사유 ahmoo 2019-01-11 856
377 유튜브 제 6 회. 상식을 의심하라 김동렬 2019-01-08 833
376 제 124회 2부. 아름다우면 이긴다 ahmoo 2019-01-07 915
375 제 125회 팟캐스트 준비자료 6 김동렬 2019-01-06 631
374 제 124회 1부. 삐딱하게 살자 ahmoo 2019-01-04 989
373 제 123회 2부. 인생의 철학 ahmoo 2019-01-01 9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