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7]systema
read 468 vote 0 2018.11.14 (23:09:18)

뉴턴역학은 자연이 역학법칙에 의해 통제된다는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인간에게 총이 주어진 순간, 상황을 통제할수 있다는 자신감이 붙는 순간 문명의 폭주는 시작되었습니다. 문제는 통제비용의 문제를 고민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지속가능한 성장이라는 유행어는 자원과 비용의 한계를 주목하자는 서구문명의 일종의 방향전환입니다. 


통제하는 방법은 3가지가 있습니다.

1) 대상이 '정' 상태일때는 자기 에너지를 써서 통제하면 됩니다.

2) 대상이 '동' 상태일때는 상대방의 에너지를 역이용해서 에너지 효율을 달성하면 됩니다.                         

3) 대상이 '동' 상태일때  바깥의 에너지원을 끌어와서 상대방의 에너지를 고갈시키면 됩니다.


1번은 싸움이면 덩치큰놈이 이기고 전쟁이면 숫자 많은놈이 이기는게 당연한 이치입니다.

2번이면 축과 날개의 지렛대 구조를 만들어서 축을 장악하면 이깁니다. 상대방이 덩치가 커도 엎어치기에 성공하면

상대방의 덩치를 역이용 할수 있습니다. 권투라면 체력을 아끼고 크로스 카운터를 노릴수 있습니다. 상대의 힘을

역이용 하기위해서는 게임의 장 안에 상대방을 붙잡고 무조건 포지셔닝의 우위를 이루어야 합니다. 

상대가 자본이 많다면 상대방보다 높은 패를 잡고 계속 배팅하게 해야 합니다.

3번은 그냥 반칙을 쓰면 됩니다. 2번이 상대방보다 효율적으로 싸워서 병사를 덜 소모하는 작전을 쓴다면

3번은 외부에서 동맹군을 끌여오면 됩니다. 보수가 세금문제로 결집해 정부를 때린다면 통일이슈로 덮어버리면 됩니다.

외부에서 에너지를 끌어올때는 에너지 낙차를 설계해야 합니다. 통일이슈로 덮을때도 시민의 행동통일을 이뤄내야합니다.

동맹군을 끌어와도 팀플레이가 되고, 통제가 되야 합니다. 

회사를 해도 종업원을 일일이 통제하려면 자기에너지를 사용해야 합니다. 성공한 비상장기업중에는 가족회사가 많은데

조직을 통제하는 비용이 적게들기 때문입니다. 진짜는 조직원이 외부를 바라보게해서 조직원의 권력의지를 발동시키고, 

권력의 낙차를 발생시켜서 조직원이 조직원을 통제하는 구조를 만들어야 합니다. 




프로필 이미지 [레벨:8]kilian

2018.11.15 (03:48:59)

"조직원이 외부를 바라보게해서 조직원의 권력의지를 발동시키고, 권력의 낙차를 발생시켜서 조직원이 조직원을 통제하는 구조"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53 일 잘하는 관료의 특징 1 수원나그네 2019-01-04 970
1552 생명로드 35 - 인도 순례 소식 image 수원나그네 2019-01-03 313
1551 일상의 구조론(1) - 일반인들에게 쓰는 글 2 이상우 2018-12-26 713
1550 AI 에 정통하거나 관심이 깊은 구조론 동지님께 수원나그네 2018-12-25 538
1549 생명로드 34 - 후반기 일정 및 코스 image 수원나그네 2018-12-16 301
1548 생명로드 33 - 지구생명헌장2018서울안(국문 영문) image 수원나그네 2018-12-15 315
1547 생명로드 32 - 다시 길을 떠나다 image 6 수원나그네 2018-12-15 385
1546 마술을 꿰뚫어보자. image 2 김동렬 2018-12-07 1348
1545 생명로드 31 - 한반도는 이미 탈원전시대 수원나그네 2018-12-06 295
1544 눈을 돌리면 다른세상이 보인다. 4 systema 2018-12-05 626
1543 후쿠시마 원전오염수 국제소송 준비토론회 image 수원나그네 2018-12-03 256
1542 [미디어오늘] KS 오리엔트 특급으로 아시아를 누비자 수원나그네 2018-11-29 423
1541 [미디어오늘] 한강하구, 국제기구도시를 상상한다 2 수원나그네 2018-11-24 453
1540 그린벨트(개발제한구역) 정책토론회 image 3 수원나그네 2018-11-21 351
1539 물때표의 진실 image 김동렬 2018-11-20 918
1538 아우라지 연구 1 김동렬 2018-11-18 965
1537 12월 1일(토) 걷기행사 다시 알려드립니다. image 2 수원나그네 2018-11-16 480
» 에너지와 통제 1 systema 2018-11-14 468
1535 축구하다 다투는 아이들 - 심은 축구하고 싶은 마음 이상우 2018-11-06 480
1534 이정우 "김수현은 경제 몰라서 정책실장 곤란" 6 수원나그네 2018-11-05 1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