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조론 게시판
프로필 이미지
[레벨:30]id: 김동렬김동렬
read 1204 vote 0 2018.07.30 (09:59:31)

    https://news.v.daum.net/v/20180730050605621?d=y


      
   모든 종이 자신의 유전자를 남기려고 한다는 전제부터가 틀렸습니다. 유전자 남겨서 뭐하게? 유전자 남겨서 쌀이 나오냐 떡이 나오냐? 생존전략과 세력전략이 있는 것이며 인간은 세력전략을 쓰는 것이지요. 


    "자신의 번식능력을 포기하는 대신 자식이나 손주를 도와 결과적으로 자신의 유전자를 퍼뜨리는 이득을 얻는다."[기사발췌]


    이런 식의 어떻게든 자신의 유전자를 퍼뜨린다는 생각은 틀렸습니다. 결론부터 말하면 어머니설, 할머니설, 세대갈등설 다 부분적으로 맞는 말이지만 전체적으로 틀렸습니다. 유전자를 퍼뜨리는게 아닙니다.


   진화의 근본은 유전자를 퍼뜨리기 위하여 등의 무슨 위하여 곧 어떤 이득에 있는게 아니라 환경과의 상호작용에 있으며 게임에 이기는 것이 목적입니다. 이득은 없다는 거지요. 종의 목적은 환경의 통제입니다.


    호르몬이 중요한데 동물이든 사람이든 무리 중의 누군가 출산을 하면 자신의 출산을 중지하고 어머니 행동을 합니다. 개가 고양이 새끼를 키운다든가 하는 것인데 자기 새끼는 낳지 않고 남의 새끼를 키웁니다.


    진화생물학 - 모든 종은 자신의 유전자를 남기려는 분명한 목적이 있다. 어머니 가설, 할머니 가설, 세대갈등설은 모두 자기 유전자를 남길 확률을 높이는 가능성을 제안한다.


    구조생물학 - 모든 종은 환경과의 상호작용에서 자신이 우위에 서려고 한다. 그 방법은 집단 안에서 역할을 가지는 것이다. 집단 안에서 역할을 얻을 수 있다면 굳이 자기 유전자를 남겨야 할 이유가 없다. 


    어떤 목적이나 의도로 설명하는 것은 전부 잘못된 것입니다. 물이 아래로 흐르는 것은 바다를 향한 강렬한 열망 때문이 아니고 지구의 중력 때문입니다. 유전자를 남기려는 의도는 없고 단지 환경에 대한 우위가 있습니다.


    왜 우위인가? 우위가 아니면 열위이고 열위는 결정권이 없기 때문에 어떤 판단도 하지 않습니다. 이기는 선택과 지는 선택이 있으며 환경을 이기는 결정이 남아서 결과적으로 진화가 되는 것입니다. 


[레벨:10]다원이

2018.07.30 (19:16:23)

놀라운 통찰입니다. 구조론의 탁월함입니다.
List of Articles
No.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19 힘과 운동에 관한 질문입니다. 3 systema 2018-09-17 753
1518 땅값집값 26 - 토지공개념 강연회/토크쇼 image 수원나그네 2018-09-17 426
1517 생명로드 27 - 위기에 처한 생명 : 토크쇼 image 수원나그네 2018-09-15 417
1516 땅값집값 25 - '주택'이 아니라 '주거'의 공급으로 image 3 수원나그네 2018-09-15 572
1515 얼룩말의 줄무늬 역할 김동렬 2018-09-13 1096
1514 맹상군 리더십이 필요하다. 11 김동렬 2018-09-12 1451
1513 땅값집값 24 - 미래가치의 현재화 3 수원나그네 2018-09-09 675
1512 땅값집값 23 - 보유세를 강화해도 문제가 없는 이치 image 2 수원나그네 2018-09-09 602
1511 땅값집값 23 - 땅값의 정체 image 1 수원나그네 2018-09-08 665
1510 땅값집값 22 - 김헌동선생(경실련)과의 대화 20 수원나그네 2018-09-06 1442
1509 [제민] 연약한 공유지를 지켜라 2 ahmoo 2018-09-04 708
1508 땅값집값 21 - 보유세 후퇴는 촛불정부의 직무유기 수원나그네 2018-08-30 612
1507 [탈원전 333] 경향1차 광고 8월28일 image 수원나그네 2018-08-28 559
1506 바보는 전염병이다. image 1 김동렬 2018-08-25 1449
1505 관점의 이동 훈련하기. 4 systema 2018-08-24 1618
1504 선진국되면 행복해지나? image 눈마 2018-08-17 847
1503 [한겨레] 탈원전 333 의견광고 1차 2018-08-14 image 수원나그네 2018-08-14 501
1502 역행보살 이인수 image 수원나그네 2018-08-10 782
1501 진화는 마이너스다 1 김동렬 2018-07-31 1278
» 진화생물학의 오류 1 김동렬 2018-07-30 1204